만물상에 소개된 옷에 묻은 각종 찌든 얼룩 쉽게 제거하는 방법

만물상에 소개된 옷에 묻은 각종 찌든 얼룩 쉽게 제거하는 방법

여러분은 옷에 튄 김치 얼룩, 기름때, 커피 등

 각종 찌든 얼룩을 어떤 방법으로 지우시나요?

아시다시피 누렇게 변한 셔츠나 흰옷은 베이킹소다나 

과탄산소다에 중성세제를 섞어 손쉽게 지울 수가 있는데요.

각종 얼룩은 직접 경험해본바로 지우지 않는 이상 이미 찌들어버린 경우에는

천연세제나 얼룩제거제를 사용해도 

얼룩 색은 옅어지나 말끔히 지워지지 않는 경우가 많았습니다.

그러나 오래된 찌든 얼룩이라도 

아래 방법을 활용하면 손쉽게 얼룩을 제거할 수 있습니다.


이 옷은 세탁을 하지 않은 옷이 아니라

세탁을 깨끗하게 매번 한 옷입니다.

그런데 일을 하면서만 입었던 옷이라 

땀과 기름 얼룩이 계속 찌들어 이렇게 옷이 변해버렸습니다.

그러나 심각한 얼룩도 아래와 같이 쉽게 제거 가능합니다.

한번 볼까요? 



먼저 우리가 아는 방법대로 흰옷 누런 때를 지워보겠습니다.

뜨거운 물에 과탄산소다 종이컵 기준 한 컵에 

주방세제 3~4번을 넣은 후 얼룩진 옷을 20분 담가 둡니다.

* 반드시 뜨거운 물부터 과탄산소다> 주방세제 순으로 넣어주셔야 합니다.

이유는 과탄산소다를 먼저 넣고 뜨거운 물을 붓는 경우 

과탄산소다가 끓어오르면서 거품이 대야 밖으로 넘치기 때문입니다.

혹시나 과탄산소다를 먼저 넣은 경우라면 

뜨거운 물을 천천히 부어 넘치는지 확인하며 부어주세요.



그럼 20분 후 이렇게 과탄산소다에 의한 표백효과와

중성세제(주방세제나 울샴푸)로 인해 

찌든 때가 흘러나온 걸 확인할 수 있는데요.

문제는 아래와 같이 찌든 얼룩은 지워지지 않는다는 것입니다.



여기 보이시나요?

얼룩 색상은 연해졌으나 찌든 얼룩은 말끔히 지워지지 않았습니다.

 앞서 말씀드렸지만 이 찌든 얼룩들은 

시중에 판매하는 얼룩제거제를 사용한데도 말끔히 지워지지 않습니다.

그러나 아래 방법을 활용하시면 간단하게 지울 수 있습니다.



먼저 얼룩진 곳에만 과탄산소다를 다시 뿌려줍니다.



그리고 그 위에 식초를 부어줍니다.

이 방법은 만물상에서 찌든 양말에 얼룩을 제거할 때 활용했던 방법인데요.

만물상에서는 찌든 때 제거에 탁월한 

베이킹소다에 식초를 부어 양말 찌든 때를 말끔히 제거하는데 활용했지만 

저는 표백효과와 더불어 동시에 찌든 때 제거에도 뛰어난 과탄산소다를 활용해 보았고

과탄산소다 역시 얼룩을 지우는데 금상첨화였습니다.

그럼 위 방법으로 얼룩을 지울 수 있는 이유는 무엇일까?

그것은 베이킹소다나 과탄산소다에 식초를 붓는 경우 사진과 같이 거품이 생기는데요.

미세한 진동이 발생하여 섬유 속 깊이 침투해 찌든 때를 흔들어 빼주는 방법이 되겠습니다.



또한 목에 튄 오래된 김치 얼룩도 손쉽게 지울 수 있습니다.



동일하게 과탄산소다를 김치 얼룩에 뿌려주고요.



그 위에 식초를 부어줍니다.

이때 식초를 부으면 과탄산소다가 얼룩 옆으로 밀려나는데요.

고무장갑 낀 손으로 과탄산소다를 

얼룩 위로 옮겨가며 식초를 한 방울씩 떨어트려주세요.



그리고 다시 옷을 덮어 10분간 담가 둡니다.



그리고 맑은 물에 씻으면 

이렇게 얼룩이 말끔히 제거된 걸 확인할 수 있습니다.



또한 목에 묻었던 오래된 김치 얼룩도 

이렇게 손으로 문지르거나 솔을 사용하지 않았음에도

말끔히 지워진 걸 확인할 수 있습니다.



그럼 옷에 찌든 오래된 각종 얼룩 과탄산소다에 식초 부어 지우기 참고하세요^^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